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알림마당

세계김치연구소, 식품첨가물 20종 동시분석법 최초 개발

세계김치연구소, 식품첨가물 20종 동시분석법 최초 개발

작성자 미래전략실 작성일시 2019/07/18 15:43
조회수 1,045

세계김치연구소, 식품첨가물 20종 동시분석법 최초 개발
- 시중 유통 김치 분석 결과, 식품첨가물 허용 기준 이하 -


===================================================================================================

  세계김치연구소(소장 하재호)는 식품첨가물 20종을 동시에 분석할 수 있는 분석법을 최초 개발하고, 본 분석법을 이용하여 시중에 유통되는 김치의 식품첨가물 사용 여부를 분석했다.


 비살균 식품인 김치는 식품의 부패를 방지할 목적으로 사용하는 ‘보존료’와 붉은색 김치의 시각적 효과를 높이기 위한 ‘타르색소’의 사용이 금지되어 있으며, 인공감미료의 경우 사카린나트륨 등 일부 품목만 제한적으로 허용되고 있다. 


 하지만, 지난해 식품의약품안전처 자료에 따르면, 수입 신고된 김치류 등에서 합성보존료(9건), 인공감미료(1건, 사이클라메이트), 타르색소(1건)가 검출된 바 있다. 국민 건강을 위해 김치에 첨가물 사용을 식품위생법으로 금지하고 있지만 이처럼 김치에서 검출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안전성 확보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세계김치연구소는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김치 중 40종(국산 20종, 수입 20종)을 수집하여 식품첨가물 사용 여부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하였다. 그 결과, 보존료 및 타르색소는 검출되지 않았으며, 인공감미료 중 사카린나트륨이 일부 검출되었으나, 이는 식품첨가물공전의 허용 기준 이하로 확인되었다.
 ※ 「식품첨가물공전」김치류 인공감미료 허용 기준: 사카린나트륨(0.2 g/kg 이하) 


 또한, 식품첨가물 분석에 드는 시간과 비용 절감을 위해 식품첨가물 20종의 동시분석이 가능한 신속 검출법을 개발하였다. 이 분석법은 극미량의 오염도를 검출하는 고감도 분석방법으로, 질량분석법의 다중반응 모니터링을 활용해 식품첨가물 20종에 대한 동시 분석 조건을 개발하여 유효성 검증 후 분석법을 확립했다.
 ※ 동시분석 가능한 식품첨가물 20종: 보존료 5종(데히드로초산, 안식향산, 파라옥시안식향산메틸, 파라옥시안식향산에틸, 파라옥시안식향산부틸), 타르색소 9종(적색 2호, 3호, 40호, 102호, 황색 4호, 5호, 청색 1호, 2호, 녹색 3호), 인공감미료 6종(사카린나트륨, 사이클라메이트, 아스파탐, 아세설팜 K, 수크랄로스, 둘신)


 이번에 개발된 분석법은 기존 분석법에 비해 동시 분석 가능 항목을 7종에서 20종으로 확대한 반면, 분석 소요 시간을 1/2 수준(5.5분 이내)으로 단축하여 분석 효율성을 향상시켰다.


 세계김치연구소 하재호 소장은 “본 연구를 통해 김치 위생 안전에 대한 불안 요소를 예방하는 데 한걸음 더 다가섰다”며, “새로 개발된 동시분석법이 김치뿐만 아니라 다른 식품에도 적용이 가능하며, 향후 잠재적 위해 물질에 대해서도 선제적으로 대응함으로써 김치의 위생‧안전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본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인 Analytical Letters에 게재되었다.


※ 논문명 : Simultaneous Determination of Preservatives, Artificial Sweeteners, and Synthetic Dyes in Kimchi by Ultra-Performance Liquid Chromatography Electrospray Ionization Tandem Mass Spectrometry (UPLC-ESI-MS/MS)
 - (제1저자) 세계김치연구소 이희민 박사, 양지수 연구원
 - (교신저자) 세계김치연구소 김성현 박사


[첨부] 연구결과 개요

첨부파일